thumbimg

찢어진 눈·뻐드렁니…스냅챗, 동양인 비하 필터 '논란'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스마트폰 사진 공유 애플리케이션 '스냅챗'이 동양인 얼굴을 인종차별적으로 묘사한 사진 필터(Filter·사진효과)를 선보여 논란이 일고 있다.미국 CNN은 스냅챗이 새로 내놓은 필터 중 '옐로페이스(yellowface)'가 인종차별적이라는 비판 ... 2016.08.11 [편집부 ]
"트럼프 보고 싶었어"…'트럼프 타워' 기어오른 남자
(서울=포커스뉴스) 미국에서 한 남성이 뉴욕에 있는 58층 트럼프 타워를 기어오르다 체포됐다. 버지니아주에 거주하는 남성은 트럼프를 만나기 위해 빌딩을 오른 것으로 알려졌다.미국 ABC뉴스는 경찰 발표를 인용해 한 남성이 10일(현지시간) 오후 3시30분께 미국 뉴욕 ... 2016.08.11 [편집부 ]
친구 거짓말로 '28년' 옥살이 한 남성…뒤늦게 자유 되찾아
(서울=포커스뉴스) 친구의 거짓말 때문에 28년간 억울하게 감옥살이를 하던 남성이 친구의 자백으로 뒤늦게 자유를 되찾게 됐다.미국 워싱턴포스트는 16살에 수감 된 조니 스몰이 28년이 지나 자유를 되찾게 됐다고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스몰은 1989년에 파멜라 드레허 ... 2016.08.10 [편집부 ]

thumbimg

직접 만든 시계 '시한폭탄' 오해로 체포된 무슬림 소년…학교 측 제소
(서울=포커스뉴스) 직접 만든 시계를 시한폭탄으로 오해받아 체포된 무슬림(Muslim·이슬람교인) 소년의 가족이 학교 측을 인종차별 혐의로 제소했다.미국 뉴욕타임스 등 복수매체는 아흐메드 모하메드(13)의 가족이 텍사스 어빙시와 시교육청, 맥아더고등학교 대니얼 커밍스 ... 2016.08.09 [편집부 ]

thumbimg

[리우올림픽] 개막식 이어 메달 시상식에서도 중국 오성기 '불량'
(서울=포커스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중국 국기 오성기가 수난을 겪고 있다. 개막식에 이어 메달 시상식에서도 불량으로 제작된 오성기가 쓰여 논란이다.미국 CNN은 8일(현지시간) 리우 올림픽 관계자가 지난 6일 치러진 리우올림픽 여자 10m 공기 소총 결 ... 2016.08.09 [편집부 ]
[리우올림픽] 개막식에 등장한 중국 오성기 불량 논란
(서울=포커스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개막식에 등장한 중국 국기가 불량 논란에 휩싸였다.미국 방송 ABC 등 주요외신은 8일(현지시간) 리우데자네이루의 중국 총영사관이 리우올림픽 개막식 때 등장한 중국의 오성기가 잘못됐다며 브라질 리우올림픽 조직위원회에 공식 ... 2016.08.08 [편집부 ]
대리운전700
[리우올림픽] 하루 숙박비 210만원…미국 농구팀 머무는 '호화 크루즈' 내부는?
(서울=포커스뉴스) 이번 브라질 리우올림픽에서 미국 국가대표 농구팀은 선수촌 숙소가 아닌 호화 크루즈에 머물고 있다.미국 농구팀 선수들은 대부분 미국프로농구(NBA) 소속이다. 높은 몸값만큼이나 선수 개개인의 안전이 중요해 올림픽 기간동안 호화 크루즈를 대여했다.농구팀 ... 2016.08.08 [편집부 ]

thumbimg

美 공화당 하원의원 10세 아들, 워터파크 내 세계에서 가장 높은 놀이기구 탔다 사망
(서울=포커스뉴스) 미국에서 10살 소년이 워터파크에서 놀이 기구를 탔다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미국 USA투데이는 7일(현지시간) 캔자스주 캔자스시티 위치한 슐리터반 워터파크에서 10살 소년이 17층 높이의 놀이기구를 탔다가 사망했다고 보도했다.이 놀이기구는 독일 ... 2016.08.08 [편집부 ]

thumbimg

美 음악축제서 마약 묻은 사탕 박스 돌아…24명 과다복용으로 응급처치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오하이오주에서 열린 음악축제에서 마약이 묻은 사탕을 먹은 관객 24명이 급히 병원으로 이송 되는 소동이 벌어졌다.미국 폭스뉴스는 6일(현지시간) 오하이오주 버틀러 카운티에 위치한 드림스포츠 캠프 복합 문화관에서 열린 '2016 랩 음악축제'에서 ... 2016.08.07 [편집부 ]
美 도널드 트럼프, 지지율 감소에도 막말 이어가…"힐러리 뇌에 문제있어"
(서울=포커스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가 6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뉴햄프셔주 유세에서 경쟁자에 대한 비난 수위를 높였다. 연이은 막말 논란으로 인한 지지율 감소에도 굴하지 않는 모습이다.트럼프는 이날 뉴햄프셔주 윈드햄에 위치한 고등학교 체육관에서 &q ... 2016.08.07 [편집부 ]
미국 오클라호마시티 월마트서 벌 6만마리 탈출로 시민 대피…3명 부상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오클라호마주에서 벌 최대 6만 마리가 벌집을 탈출해 시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 과정에서 시민 3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미국 오클라호마 지역방송 KFOR-TV는 6일(현지시간) 이날 오전 10시30분쯤 오클라호마주 오클라 ... 2016.08.07 [편집부 ]
도널드 트럼프, 위기 느꼈나…미국 공화당 지도부 지지 선언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공화당 후보 도널드 트럼프가 공화당 지도부들을 지지하겠다고 밝혔다. 깊어지고 있는 공화당 지도부와의 갈등을 봉합하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미국 CNN 등 주요매체는 5일(현지시간) 위스콘신주 그린베이 유세 현장에서 "미국을 위대하게 만 ... 2016.08.06 [편집부 ]

thumbimg

美 버락 오바마 임기 중 마지막 생일…조 바이든 "나의 영원한 친구" 축하
(서울=포커스뉴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4일(현지시간) 55번째 생일을 맞았다. 임기 중에 보내는 마지막 생일이다.미국 CNN은 4일 오바마 대통령이 생일을 맞아 미국 워싱턴D.C. 조지타운 워터프런트에 위치한 레스토랑에서 가족과 함께 보냈다고 보도했다. 이탈리 ... 2016.08.05 [편집부 ]
美 공화당 대선후보 트럼프 아내 '멜라니아 트럼프', 이민법 위반 논란…"사실 아니다" 해명
(서울=포커스뉴스) 반(反)이민 정책을 강하게 주장하고 있는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아내 멜라니아 트럼프가 이민법 위반 논란에 대해 "모든 추측이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멜라니아 트럼프는 4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나의 이 ... 2016.08.05 [편집부 ]
'트럼프 막말' 역풍 영향?…힐러리, 트럼프와 지지율 격차 더 벌려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과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의 지지율이 갈수록 더 벌어지고 있다. 최근 트럼프의 막말 논란 탓으로 보인다.미국 월스트리트저널과 ABC가 공동조사해 4일(현지시간) 발표한 대선후보 여론조사에 따르면 힐러리(47% ... 2016.08.05 [편집부 ]
브라질 리우올림픽 앞두고 시위대·경찰 충돌…'불안' 속 성화 봉송
(서울=포커스뉴스)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성화 봉송이 3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 도착했다. 축제 분위기가 아닌 험악한 광경이 펼쳐졌다. 현지 시위대와 경찰이 충돌한 것이다.영국 BBC에 따르면 에두아르두 파에스 리우데자네이루 시장이 도심에 성화을 들 ... 2016.08.04 [편집부 ]
'막말'로 흥해 '막말'로 추락하는 트럼프…논란 일으켰던 말·말·말
(서울=포커스뉴스) '막말'로 강성 공화당 지지자들의 성원을 등에 업고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자리까지 오른 도널드 트럼프가 역풍을 맞았다.트럼프는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힐러리 클린턴 후보 지지연설에 나선 무슬림계 이라크전 참전용사 유족 키즈르 칸 부부를 조롱하면서 여론의 ... 2016.08.04 [편집부 ]
미국서 IS에 협력하던 경찰관 체포…첫 적발 사례
(서울=포커스뉴스) 미국에서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이슬람국가)에 협력하던 경찰관이 체포됐다. 적발된 첫 사례다.미국 CNN은 법무부 발표를 인용해 IS에 물자를 공급하던 워싱턴 교통국 소속 경찰관 니콜라스 영을 체포됐다고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3일 FBI( ... 2016.08.04 [편집부 ]
오바마 대통령, '무슬림 참전용사 조롱' 트럼프에 "대통령감 아냐" 직격탄
(서울=포커스뉴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무슬림 참전용사 조롱 논란에 휩싸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후보에게 "대통령감이 아니다"라며 직격탄을 날렸다.미국 CNN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리셴룽싱가포르 ... 2016.08.03 [편집부 ]
美 뉴욕주, 성범죄자 '포켓몬 GO' 금지…"아이들 보호가 가장 중요"
(서울=포커스뉴스) 미국 뉴욕주에서 성범죄자들은 더이상 증강현실 게임 '포켓몬 고(Pokemon GO)'를 할 수 없게 됐다.미국 뉴욕타임스 등 현지매체는 앤드류 쿠오모 뉴욕주지사가 등록된 성범죄자들이 뉴욕에서 포켓몬 고를 다운로드받아 게임하는 것을 금지했다고 1일(현 ... 2016.08.02 [편집부 ]
| 1 | 2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