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이낙연 "3만달러 시대 전망…새로운 과제 안겨줄 것"

이동민 news@bujadongne.com | 2018-01-01 00:56:33

 

[부자동네타임즈 이동민기자]이낙연 국무총리는 31일 "새해 봄에 대한민국은 1인당 국민소득 3만 달러를 돌파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총리는 이날 신년사를 통해 이같이 말하며 "국민 여러분의 자랑스러운 성취"라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그러나 3만 달러 시대는 대한민국에 새로운 과제를 안겨줄 것"이라며 "3만 달러 국가에 걸맞은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 특히 생명과 안전을 두텁게 보호해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다음은 이낙연 국무총리의 2018년 무술년 신년사 전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잇따른 인명사고로 우울해진 세밑을 지나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생되신 모든 분의 명복을 빕니다. 가족을 잃으신 모든 분께 마음의 위로를 드립니다. 새해에는 국민 누구나 슬픔 겪지 않고 소망 이루시기 바랍니다.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이 한 달 남짓 남았습니다.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성공시켜 평창 이름 그대로 평화와 번창을 대한민국과 세계가 누리도록 기여해야 합니다. 국민 여러분의 동참을 부탁드립니다.

새해 봄에 대한민국은 1인당 국민소득 3만 달러를 돌파할 전망입니다. 국민 여러분의 자랑스러운 성취입니다. 그러나 3만 달러 시대는 대한민국에 새로운 과제를 안겨줄 것입니다.

첫째, 소득 3만 달러를 국민께서 고르게 실감하실 수 있어야 합니다. 둘째, 3만 달러에 머물지 않고 우리 경제가 지속적으로 성장해야 합니다. 셋째, 3만 달러 국가에 걸맞은 사회를 만들어야 합니다. 특히 생명과 안전을 두텁게 보호해야 합니다. 정부는 이 모든 과제를 충실히 수행하겠습니다.

새해에도 북한의 군사적 위협은 계속될 것으로 우려됩니다. 정부는 엄중한 안보 현실을 직시하며 국제사회와 함께 최적의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2019년은 대한민국의 법통인 3·1운동과 상해임시정부 100주년입니다. 국치와 투쟁, 해방과 도약의 위대한 100년을 뜻깊게 기념하기 위해 새해에 알차게 준비하겠습니다.

1년 전 이맘때 혹한의 광화문 광장을 메웠던 '이게 나라냐'는 국민 여러분의 절망적 탄식과 항의를 기억합니다. 안으로 공정하고 밖으로 당당한 '나라다운 나라'를 함께 만들어 가십시다.

국민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