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매월 공짜로 전기차 충전하세요!”

이현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8-01-09 08:30:13

[부자동네타임즈 이현재 기자]신한카드가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해 전기차 보유 고객에게 파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한카드는 환경부, 현대해상, 선진그룹과 전기차 인센티브 확대를 위한 MOU를 작년 12월 1일에 체결한 바 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전기차 이용자 전용 카드인 ‘신한카드 EV’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올 연말까지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 할인 이벤트는 신한카드 EV의 전월 이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인 고객에게 제공되고, 신규 회원에게는 발급 받은 달과 그 다음 달까지 2개월 동안 실적에 상관 없이 제공된다.


 먼저 신한카드는 이동형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는 파워큐브와 함께 ‘충전요금 제로’ 이벤트를 진행한다. 파워큐브에서 충전하면 매월 최고 5만원까지 전액 할인된다.
하이패스 요금도 100% 할인 받을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9월부터 전용 하이패스 단말기를 설치한 전기차 하이패스 요금을 50% 할인해 주고 있는데 나머지 50%를 신한카드 EV가 할인해 주는 것.신한카드가 제공하는 하이패스 할인 금액은 한국도로공사가 제공하는 할인금액을 제외하고 매월 최고 2만 5천원이다.


 신한카드 EV 회원에게는 전기버스 요금 할인 서비스도 제공된다. 선진그룹이 김포에서 운행중인 전기버스 요금을 20% 할인 받아 매월 최고 1만원씩 아낄 수 있다.
한편 ‘신한카드 EV’는 이벤트 외에 다양한 기본 서비스를 제공한다.


 환경부,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한국전력, 포스코ICT 충전기를 이용한 급속/완속 충전 요금은 전월 실적이 60만원 이상이면 50%, 30만원 이상 60만원 미만이면 30%를 할인 받을 수 있다.(월 할인 한도 2만원)
또한 전기차 보유 고객이 이 카드로 현대해상 다이렉트 자동차 보험을 30만원 이상 결제하면 3만원을 할인해 준다.


 환경을 생각하는 전기차 운전자들에게 더 큰 혜택을 제공한다는 차원에서 다양한 생활 업종에서 각각 10% 할인 서비스도 추가했다.


 ▲ 편의점, 병원/약국업종, 커피전문점(스타벅스, 커피빈, 카페베네, 엔젤리너스)에서 각 업종별 일 1회, 월 5회, 승인금액 1만원까지, ▲ 토요일, 일요일에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할인점/슈퍼마켓에서 일 1회 승인금액 5만원까지, ▲ 버스, 지하철, 택시 이용 시 각각 10% 할인 서비스가 제공된다.


 자세한 서비스 내용은 신한카드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되고, 연회비는 마스타 1만 5천원, UPI 1만 2천원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환경을 생각하는 전기차 보유 고객들을 위해 2018년 1년 내내 제공되는 파격적인 할인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환경부가 전기차에 제공하는 각종 인센티브에 신한카드 할인 서비스까지 더하면 전기차 보유 고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