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11일까지, 정(情) 가득한 사랑과 예술향기를 싣고…

[사람사는기쁨세상] 어르신 복지시설 찾아간 ‘국악창작그룹 자락’

권태인 기자 kti200@naver.com | 2017-11-26 10:32:07

 

[부자동네타임즈 권태인 기자]국악창작그룹 자락이 ‘하나 된 열정콘서트’를 통해 문화 예술을 쉽게 접하기 어려운 시민과 어르신 복지시설 및 양로원 등을 직접 찾아가며 문화예술 향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국악창작그룹 자락(自樂)은 스스로 즐기는 음악이라는 뜻으로 우리 음악을 대중과 소통하기 위해 현대적 감각으로 국악창작곡을 제작하며, 중요무형문화재 전수자와 이수자 등 각 국악경연대회 수상자들로 김아미(가야금)·양원혁(피리)·이승희(소리)·이미란(해금)·김시온(건반)·김현주·최종환(타악)씨 등으로 구성된 전문 연주단체다.


또한 KBS 국악한마당, KBS 문화산책 등의 다수 방송출연과 평창대관령음악제, 한글날 기념식 및 광복절 경축 기념식 공연, 각 축제 초청공연 등과 국악창작극 ‘아우라지 정선’, ‘아해를 품은 달’ 등을 제작 발표하였고 최근에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와 붐업 확산을 위해 왕성한 공연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콘서트는 너랑 나랑 함께 놀자의 뜻이 담긴 ‘You&I 노다가세’의 경쾌하고 신명나는 곡과 춘천을 소재로 한 사랑이 담긴 ‘동백꽃’을 비롯해 2018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 기원을 위해 ‘하나된 열정’, ‘어서오라 평창’, ‘평창올림픽 아리랑’ 등과 대중가요 메들리, 경기민요 창부타령을 재해석한 ‘아니노진 못하리라’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공연돼 호응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